philo-electro-ray
2017년 4월 10일

2017년 4월 16일, <왜 이렇게 안 끝나는 세미나>의 두 번째 시간이 진행됩니다.

댓글 1개

수정: 2017년 4월 17일

철학 공부, 한 번쯤은 진지하게 해보고 싶지 않으셨습니까? 네? 집에 쌓여 있는 책만 해도 수십 권이라고요? 철학책을 정확하게 읽기는 그리 쉽지 않은 문제입니다. 그러나 문제가 있으면 해결책도 있는 법, 전기가오리가 해결책을 준비했습니다.‘왜 이렇게 안 끝나는 세미나’(전기가오리xGSHR)가 여기 있습니다.

 

이름에서 아실 수 있다시피 이 세미나는 시작하는 시간은 정해져 있되 끝나는 시간은 정해져 있지 않습니다. 중간에 통닭도 시켜 먹고 맥주도 마시면서 전기가오리의 출판물을 공부합니다. 첫 번째 세미나는 「형이상학에 대한 칸트의 비판」을 교재로 지난 3월 12일에 진행되었으며, 두 번째 세미나가 「아리스토텔레스의 형이상학」을 교재로 4월 16일에 열립니다.

 

후원자께서는 무료로 참석하실 수 있고, 후원자가 아닌 분께는 1만 원의 참여비를 부탁드립니다. 전기가오리의 모임은 늘 소규모로 진행되오니 너무 고민 마시고 지금 메일(philo.electro.ray@gmail.com)로 참여 의사를 말씀해주세요.「아리스토텔레스의 형이상학」을 매개로 독자 여러분과 함께 공부할 수 있어 기대가 큽니다. 참, 이 세미나는 5주마다 반복되는 정기 행사입니다.

 

4월 16일(일) 오후 2시, ‘왜 이렇게 안 끝나는 세미나’라는 이름으로 한남동의 GSHR(https://www.gshr-seoul.com)에서 뵙겠습니다.

philo-electro-ray
2017년 4월 17일

이번 행사에 참여하신 분의 호평이 있어 당사자의 허락을 구한 뒤 가져왔습니다.

 

 

 

최근 게시물
  • philo-electro-ray
    7월 30일

    전기가오리의 세 번째 장학 사업이 확정되었습니다. 전기가오리는 전문적인 철학 연구에 진입하는 데 경제적 격차가 장애물로 작용하는 것을 문제로 규정하고, 이에 따라 2019년 2학기에 철학과/미학과 대학생 및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장학 사업을 시작합니다. 2019년 2학기 장학금 수혜자에게 다음을 지원합니다. 1) 등록금의 일부인 300만 원, 2) 6개월간 매달 40만 원의 생활비, 3) 6개월간 매달 5만 원의 도서 구입비, 4) 운영자와 함께 논문을 읽고 번역하여 공역 출판. 8월 4일까지 신청을 받은 뒤, 5일에 수혜자를 확정합니다. 신청자께서는 이름, 휴대전화 번호, 이메일 주소, 번역 작업을 원하는 논문에 대한 600자 분량의 번역 원고를 메일( philo.electro.ray@gmail.com )로 보내주세요. 이 장학금은 2,700명의 후원자가 1,100원씩 모아 만들었습니다. 160원씩 모아주신 돈으로 매달 생활비와 도서 구입비를 지원하고요. 전기가오리는 철학 공부, 번역 출판, 교육에서 구체적인 변화를 실현하겠습니다. 전기가오리의 세 번째 장학 사업이 네 번째 장학 사업으로 이어지기를 희망합니다.
  • philo-electro-ray
    5월 1일

    전기가오리가 <설명은 인터넷을 타고>라는 다소 촌스러운 이름의 프로그램을 준비했습니다. 이 프로그램은 후원자를 대상으로 하는 교육 서비스입니다. 운영자가 매주 토요일 오후 23:30-24:30 동안, 후원자를 대상으로 인터넷 방송을 진행합니다. 상세한 설명은 여기( 링크 )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 philo-electro-ray
    4월 28일

    운영자가 전국 각지의 후원자를 직접 찾아가 설명을 제공하는 <설명 배달 왔습니다>의 운영 원칙이 조금 바뀌었습니다. 예전처럼 후원자의 개별 신청으로 진행되며, 두 가지 제한이 추가되었습니다. 서울에서의 설명은 매달 1회로 제한되며, 개별 후원자의 신청은 두 달에 1회로 제한됩니다. 5-7월 일정에 대한 신청을 지금부터 받기 시작합니다.

© 2018 by 전기가오리. created with Wix.com

  • Twitter Social Icon